바이오세레스와 UAC, 2018년 12월 31일 마감 분기 미감사 실적 발표

UAC 계열사들, 공개시장 통해 UAC 증권 매입 계획 발표

2019-01-23 11:10 출처: Union Acquisition Corp.

뉴욕--(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23일 -- 중남미 농업바이오테크 기업 바이오세레스(Bioceres, 이하 회사)와 기업인수목적회사인 유니언 애퀴지션 코프(Union Acquisition Corp, 이하 UAC)(뉴욕증권거래소: LTN)가 2018년 12월 31일에 마감된 분기의 회사 측 미감사 실적을 22일 발표했다.

양사는 UAC의 지분과 회사의 농업 솔루션 사업을 교환하는 조건으로 최종 주식교환 협정(이하 ‘교환 협정’)을 체결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회사는 2018년 12월 31일에 종료된 분기에 6260만달러의 미감사 매출을 기록했다고 보고했다. 2017년 같은 기간 대비 33% 증가한 수치이다. IAS 29 애플리케이션 조정·변환 메카니즘이 870만달러라는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더욱이 회사 경영진은 2018년 12월 31일에 끝난 분기의 매상총이익과 상각전 영업이익률(EBITDA Margin)이 2017년 같은 기간을 크게 웃돌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UAC의 후원사들, 즉 계열사들은 공개 시장에서 최대 300만달러 상당의 UAC 보통주, 인수권, 워런트(warrant) 등을 재량껏 매입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매입 규모나 시기는 계열사들이 결정한다. 회사는 증권 매입 시기의 시세에 맞춰 가격을 지불한다. 모든 매입 과정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10b-18 규정이 허용하는 한도 내에서 시행된다.

바이오세레스의 투자 하이라이트는 다음과 같다.

· 작물 보호, 영양, 종자 등 바이오테크 분야에 초점을 맞춘 고성장 농업 시장에서 선두주자 지위 유지를 위한 투자.

· HB4 제품군(대두 생산 관련하여 현재 유일한 기술)을 통한 가뭄저항 기술 분야에서의 주도적 지위 유지를 위한 투자.

· 리조박터 브랜드를 통해 바이오세레스는 대두 바이오 제품 생산 및 매출에서 세계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세균접종제 분야에서는 세계 시장점유율 2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 전세계 25개국에 걸쳐 700개 이상의 유통업체들을 두고 있는 등 방대한 유통·상업 플랫폼을 보유.

· 높은 재무실적을 올리는데 있어 입증된 경력을 보유.

UAC 개요

유니언 애퀴지션 코퍼레이션은 하나 또는 복수의 회사에 대한 합병, 주식교환, 자산인수, 주식매입, 자본재편, 구조조정 등을 목적으로 설립된 백지수표회사(blank check company)이다. UAC의 인수 대상 회사는 특정 산업부문이나 지역에 구애되지 않지만 대체로 중남미 지역에서 인수 대상 회사를 물색해 오고 있다. 회사는 이사회 의장 겸 회장, 유니언 그룹 설립자인 후안 사르토리(Juan Sartori)와 회사의 CEO 겸 애틀랜틱-퍼시픽 캐피털의 파트너인 카일 P 브랜스필드(Kyle P. Bransfield)가 주도하고 있다.

미래예측진술

이 보도자료에는 1995년 미국 민간증권소송개혁법의 ‘세이프하버(safe harbor)’ 조항에서 사용되는 의미에 따른 ‘미래예측진술’을 포함하고 있다. 미래예측진술이란 통상 “예상한다” “의도한다” “그러려고 한다” “목표를 하고 있다” “예측한다” “믿는다” “기대한다” “추정한다” “계획한다” “전망한다” “그럴 것이다” 또는 과거의 사실을 진술하는 것이 아닌 미래의 일이나 추세를 예측하거나 언급하는 이들과 유사한 표현이 들어간 문장을 가리킨다. 그러나 미래예측진술은 재무정보에 대한 예측도 포함한다. 매출, 이익, 실적, 전략, 전망 등 UAC, 바이오세레스, 또는 합병이 종료된 후 회사의 비즈니스 상황에 대한 언급을 하는 미래예측진술은 현재로서 알려졌거나 알려지지 않은 리스크와 불확실성에 따라 얼마든지 달라질 수 있는 현재의 기대에 근거해서 이루어진 것이며 따라서 실제 결과나 실적은 그러한 미래예측진술이 명시적 또는 암시적으로 언급하는 사항과 크게 다를 수 있다. 이런 요인들로는 모든 경우를 포함하는 것은 아니지만 (1) 교환 협정 및 이제까지 논의되어왔던 합병 거래의 파기를 초래하는 사건이나 다른 사정의 변화 (2) 주주들의 승인을 얻지 못하거나 교환 협정을 완결시키기 위한 다른 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해 거래를 종결시키지 못하는 경우 (3) UAC가 뉴욕증권거래소의 상장 요건을 지속적으로 충족시키지 못할 경우 (4) 합병 거래 건이 합병 발표와 거래의 완결로 인해 바이오세레스의 현행 계획과 운영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할 리스크 (5) 경쟁의 격화, 합병 회사가 수익 성장을 제대로 이루지 못하는 경우, 현재 고객과 공급회사들과의 관계를 계속 유지하지 못하는 경우, 현재 경영팀과 핵심 직원들을 지키지 못하는 경우 등으로 인해 합병에 따른 이점을 충분히 실현하지 못할 경우 (6) 합병과 관련된 비용이 너무 높아질 경우 (7) 관련 법과 규제가 불리하게 변경될 경우 (8) 바이오세레스가 다른 경제, 비즈니스, 경쟁 상황으로 인해 부정적인 영향을 받을 경우 (9) 합병 서류 및 “리스크 요인”이라는 제목하에 들어가 있는 의결권위임장/투자설명서, UAC가 SEC에 제출할 예정인 다른 문서와 관련하여 UAC의 등록문서에 때로 언급되는 기타 다른 리스크 요인들 및 불확실성. 투자자들은 미래예측진술에 대해 과도한 신뢰를 해서는 안 되며 그 이유는 이런 진술이 작성된 일자에 한해서만 유효하기 때문이다. UAC와 바이오세레스는 새로운 정보를 입수하거나 추후 상황이 변화됐다고 해서 미래예측진술을 업데이트 또는 수정을 일체 하지 않는다. 투자자들은 여기에서 언급된 진술의 진위성에 대해 자체적으로 파악을 할 필요가 있다. 이 보도자료에서의 미래예측진술은 이 자료가 발행된 일자에만 유효성을 가질 뿐이다. UAC는 전에 발표한 미래예측진술에 대해 때로 자발적인 업데이트를 발행하긴 하지만 이런 업데이트가 새로운 정보의 입수에 따른 것인지, 추후 상황의 변화에 따른 것인지, 가정의 변화에 따른 것인지 등에 대해서는 관련 증권법에 따라 의무화된 사항이 아닌 경우는 일체 밝힐 의무를 갖지 않는다.

추가 정보 및 입수 방법

이 거래 건과 관련하여 UAC는 S-4 양식을 통해 등록문서를 제출할 예정이며 여기에는 UAC의 예비 의결권위임장/투자설명서가 포함될 것이다. 회사의 등록문서가 SEC에 의해 유효한 것으로 판정이 나면 UAC는 최종 의결권위임장/투자설명서와 기타 관련 문서를 주주들에게 발송할 것이다.

UAC의 투자자 및 주주들은 가능한 한 예비 의결권위임장/투자설명서와 관련 수정 문서를 읽고 합병 승인 목적으로 소집될 임시주주총회에서 의결권 대리행사권유와 관련하여 최종 의결권위임장/투자설명서도 읽을 필요가 있다. 그 이유는 의결권위임장/투자설명서에 합병 거래 및 합병 당사자들과 관련된 중요한 정보가 포함되어 있기 때문이다.

주주들도 교환 협정 체결을 발표하는 의결권위임장/투자설명서, 8-K 양식 등을 포함한 등록문서 사본을 SEC의 웹사이트 www.sec.gov 나 다음 주소로 사본 발송 요청을 할 수 있다. Union Acquisition Corp., 400 Madison Ave., Suite 11A, New York, NY 10017.

주식 판매 및 매입 제안과는 무관

이 발표는 정보제공 목적만 있을 뿐 증권의 판매나 매입을 권유하고자 하는 일체의 목적이 없고 해당 거래 건과 관련하여 어떤 법적 관할구역에서도 찬성표를 호소하려는 목적도 없다. 이에 더해 어떠한 법적 관할구역 내에서도 증권법에 따라 공식 등록이나 자격승인이 있기 전에 주식 판매, 발행, 소유권 이전이 불법으로 되어 있는 곳에서 그러한 행위를 할 목적도 없다. 1933년 증권법 10조(이후 관련 수정법 포함)의 요건에 부합되는 투자설명서를 통하는 경우가 아닌 한 어떠한 증권 판매 제안도 이뤄지지 않을 것이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0122005385/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