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여름철 맞아 ‘스마트싱스 에너지’ 업데이트로 서비스 강화

2022-06-29 11:19 출처: 삼성전자 (코스피 005930)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29일 -- 삼성전자가 전력 사용량이 많은 여름철을 맞아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 지원 제품을 확대하는 업데이트를 29일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소비자들은 더욱 다양한 제품에서 효과적으로 에너지 절감을 실천할 수 있게 된다.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2월 삼성전자가 선보인 통합 가전 솔루션인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SmartThings Home Life)’가 제공하는 서비스 중 하나로, 각 가정에서 스마트싱스에 연동된 기기들의 전력량을 모니터링하고 관리할 수 있어 여름철에 특히 유용하다.

특히 ‘AI 절약 모드’를 사용하면 에어컨을 비롯한 여러 가전제품의 전력 사용량을 확인해 누진 구간에 도달하기 전에 절전모드로 작동해줘 손쉽게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해준다.
 
삼성전자는 에어컨뿐만 아니라 올해 출시된 비스포크 홈 신제품 중심으로 적용됐던 AI 절약 모드를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지난해 출시된 비스포크 냉장고까지 확대 적용한다.
 
또 연내에 지난해 출시된 비스포크 세탁기·건조기까지 이 기능을 제공해 더욱더 많은 소비자가 가전제품을 사용하면서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AI 절약 모드는 한국전력공사로부터 가구 총 전력 사용량을 받아 소비자가 사용 전력 목표치를 설정해 놓으면 AI 기반으로 매일 전력 목표치와 예측 사용량을 비교해 알려 준다. 예측 사용량이 목표치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될 경우 선제적으로 제품을 절전모드로 작동시켜 월간 사용 전력량의 최대 21%까지 절감할 수 있다[1].

이밖에 덥고 습기가 많은 여름철을 맞아 위생 관련 기능도 이달 중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2022년형 ‘비스포크 제트’에 적용한 UV LED 살균 기능은 5시간마다 90분씩 작동하던 것을 120분으로 늘려주는 업데이트를 제공한다. UV LED 살균 기능은 자동 먼지 배출 시스템인 ‘일체형 청정스테이션’ 안에 탑재된 먼지 봉투에 모인 먼지 표면을 99.9% 살균해 준다[2].

유미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소비자들이 여름철을 맞아 전기요금에 대한 부담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도록 스마트싱스 에너지 업데이트를 제공하게 됐다”며 “앞으로 사용자들이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 서비스를 통해 사용자의 생활 패턴에 맞춰 제품이 주는 가치를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1] 냉장고, 에어컨(매일 8시간), 세탁기(3kg 부하 기준 월 17.5회), 건조기(3kg 부하 기준 월 13.3회) 등 4개 가전제품에 대한 합산 전력 사용량의 최대 예상 절감률을 의미하며 자사 시험 결과로 실사용 환경과 다를 수 있다.
[2] 국제 시험·검사기관인 Intertek이 검수한 자사 시험 결과로 실사용 환경에 따라 다를 수 있다. UV-C LED로 살균되는 부분은 먼지 봉투 내부에 쌓인 먼지의 상부 표면에 한하며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녹농균, 폐렴간균을 99.9 % 살균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